홈 협회소식 찾아오시는길 회원가입서 다운로드
KOVIFA 뉴스
협회소식
베트남뉴스
사진으로 보는 KOVIFA
자유게시판
Home > KOVIFA뉴스 > 베트남뉴스
베트남뉴스
제 목 [보도]국내 가장 많이 수입되는 커피는 베트남산 2012.3.16 KFDA
등록일 2012-03-17 첨부파일

한국식품의약품안전청(KFDA) 보도자료 배포 2012년 3월 16일 / 담당 식품안전국 수입식품과(☎ 043-719-2157) 과장 홍헌우 / 사무관 김솔

[보도]식품의약품안전청(청장 이희성)은 우리나라 국민이 즐겨 찾는 기호식품인 커피의 지난 11년간(‘01~’11년) 수입현황을 분석한 결과, 총 83개국에서 수입되고 있으며 주요 수입국은 베트남(38%), 브라질(15%), 콜롬비아(11%)로 이들 3개국이 전체 커피 물량의 64%를 차지한다고 밝혔다.

-중략-

커피 수입량은 ‘01년  79,526톤에서 지난해에는 123,029톤으로 1.6배 증가하였으며, 금액 기준으로는 ’01년 8천만달러에서 ‘11년 6억6천8백만달러로 8배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.
    - 이는 원두 농가의 인건비 상승, 원자재펀드 자금 유입 등으로 인한 원두 가격 상승으로 인해 수입 물량 상승폭에 비해 커피 수입 가격 상승폭이 훨씬 큰 것으로 풀이된다.  
    - 커피 수입량 상위 3개국(베트남, 브라질, 콜롬비아)의 순위는 ‘01년부터 ’03년까지만 온두라스(3위)가 콜롬비아(4위)를 차지하다 ‘04년부터는 순위가 역전된 것 이외에는 변동된 바 없다.

국내 커피 물량의 대부분이 원두 형태(88%)와 일부 볶은커피 등 가공커피 형태(12%)로 수입되고 있으며, 원두는 주로 동남아시아와  남미 지역에서, 가공커피의 경우 미국, 이탈리아 등 주요 커피생산지 이외의 국가에서 수입되는 것으로 나타났다.  

-중략-

원두 수입량은 ‘01년 76,757톤에서 ’11년 108,918톤으로 1.4배, ‘01년 6천2백만달러에서 ’11년 4억1천2백만달러 금액 기준으로는 6.7배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으며, 원두 수입량 증가는 국내 커피 전문점 증가 및 국내 가공 수요 증가 등이 원인인 것으로 풀이된다. 

-중략-

볶은 커피 등 가공커피 수입량도 ‘01년 2,769톤에서 ’11년 14,110톤으로 5배로 늘었으며, 금액 기준으로는 ‘01년 1천5백만달러에서 ’11년 1억7천9백만달러로 12배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으며, ▲인스턴트커피 29,276(35%) ▲액상커피 26,016(31%) ▲볶은커피 24,329(29%) ▲조제커피 4,273(5%)순으로 차지하였다.
  - 주요 가공커피 수입국은 지난 11년간 ▲미국 27,714톤(33%) ▲브라질13,290톤(16%) ▲일본8,378톤(10%) ▲이집트5,410톤(6%) ▲이탈리아4,752톤(6%) 순으로 나타났다.

-중략-


자료보기 [아래의 링크주소를 복사하여 붙이시면 전체보도자료를 보실 수 있습니다.]
kfda.korea.kr/gonews/branch.do?act=detailView&dataId=155817129&sectionId=b_sec_1&type=news&currPage=1&flComment=1&flReply=0